참전유공자혜택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보라 조회 17회 작성일 2021-08-03 23:33:45 댓글 0

본문

[이슈 본(本)] 참전유공자 보훈급여금 형평성 개선된다.

주제1 끝까지 책임진다
- 국가보훈처는 유공자들을 대상으로 자율주행 스마트 휠체어, 신형 로봇의족을 보급하고 있다. 특히 다리가 절단된 국가유공자들에게 운동과 재활 등을 할 수 있는 '스마트 로봇의족'은 새로운 발이 되고 있다. 월남전 참전 유공자인 고영돈 씨는 전쟁으로 양쪽 발을 잃었다. 스마트 로봇의족 덕에 새로운 발을 갖게됐다는 고영돈 씨를 만나본다.

주제2 보훈 대상자 울리는 형평성 없는 보상
- 전투 상황에서 장애가 생긴 경우 지급되는 전상수당. 하지만 전투에 참여한 경우 지급되는 참전명예수당보다 금액이 낮아 형평성 논란이 제기되고 있다. 6.25 참전 유공자 김영은 옹을 만나 이야기를 들어본다.
- 전투나 공무중 몸을 다친 상이군경의 경우에도 등급에 따라 보상금의 차이가 심하다는데... 1~7급으로 나눠진 상이군경 등급. 그중에서 최저 등급인 7급이 받는 금액이 매우 적은 것. 전문가를 만나 자세한 이야기를 들어본다.
- 전몰순직 군경 유족들은 몇 년째 보상금 인상을 요구하고 있다. 전몰, 순직 유족이 받는 보상금은 생존한 상이군경의 6급 수준에 불과하다. 유족들은 돈 문제가 아니라 나라를 위해 싸운 명예를 인정해주지 않는 것 같다며 속상한 마음을 감추지 못하고 있다. 전몰순직 군경 유족을 취재한다.
- 국가보훈처는 이러한 문제들을 인지하고 합리적인 보상 수준을 마련하겠다고 발표했다. 어떠한 내용들이 담기게 될지 알아본다.

주제3 진정한 보훈은 한반도 평화 구축
- 한반도의 평화를 지키기 위해 노력한 호국영령, 국가 유공자분들을 위해 우리가 해야 할 일은 한반도의 평화 유지. 그러기 위해선 북핵 문제를 빨리 해결해야 할 필요가 있다. 북핵문제 해결을 위해 우리가 할 수 있는 일은 무엇인지 또 이번 한미정상회담에서는 관련해서 어떤 이야기가 오갔는지 취재한다.

KTV 프로그램 구독하러가기
▶유튜브 https://www.youtube.com/channel/UCI7xBSrxANx_49LoGJ0U0OA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ktvprogram/​
▶KTV 홈페이지 http://www.ktv.go.kr/​

6.25 및 월남전 참전 국가유공자분들을 위한 보훈제도 안내 | 오늘정책

호국보훈의 달 6월

참전 국가유공자 분들을 위하여
참전 명예수당과 주택·의료·복지 지원, 사망 시 예우 등
다양한 #보훈제도 를 알려드립니다.

국가보훈처 나만의예우 누리집(https://pmp.mpva.go.kr/) 을
방문하시면 더욱 자세한 내용을 알 수 있습니다.

국가를 위해 희생하신 참전 국가유공자분들
잊지 않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오늘정책 #팩트완전정복 #정부정책 #팩트체크
#국가보훈처 #참전용사 #국가유공자 #625 #월남전 #나만의예우 #호국보훈

참전용사 예우 강화...정부, 수당 인상 검토 / YTN

[앵커]
정부는 국가를 위해 목숨을 바쳐 싸운 참전유공자들을 예우하기 위해 한 달에 22만 원의 참전 명예수당을 지급하고 있습니다.

그동안 참전용사들의 희생에 비해 예우가 턱없이 못 미쳤다는 지적을 문제는 받아왔는데요, 정부가 명예수당을 늘리는 방안을 검토하고 나섰습니다.

이선아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현재 국가보훈처에 등록된 6·25 참전유공자는 12만 2천여 명.

베트남전쟁 참전용사까지 더하면 참전유공자는 26만3천여 명에 달합니다.

지난 2000년 생계곤란자에 한해 6만5천 원씩 지급하던 참전 명예수당은 이후 모든 참전용사들로 확대됐고, 수당도 22만 원으로 올랐습니다.

하지만 참전용사들의 희생에 비해 국가의 예우가 부족하다는 지적이 계속 제기됐습니다.

문재인 대통령도 6·25 67주년을 맞아 열린 참전용사 위로연에서 이 부분을 강조했습니다.

[문재인 / 대통령 (그제, 참전 유공자 위로연) : 최고의 성의를 가지고 보훈으로 보답하겠습니다. 참전 명예수당과 의료, 복지, 안장 시설 확충은 국가가 책임져야 할 기본적인 도리입니다.]

국가 보훈처는 이에 따라 참전 용사들의 명예수당을 늘리는 방안을 강구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정치권에도 관련법 개정 등 비슷한 움직임이 일고 있습니다.

[성일종 / 자유한국당 의원 : 국가를 위해 전쟁터에 나가 목숨을 걸고 싸운 참전유공자들의 명예수당이 이등병 월급 수준에도 못 미친다고 하는 것은 국가적으로도 부끄러운 일입니다.]

참전 용사의 평균 연령이 80대인 점과 기초 생활 수준 이하의 참전용사가 적지 않은 상황을 고려하면 방안 마련이 시급합니다.

정부 지원과는 별도로 각 자치단체에서 지급하는 참전 수당도 다시 들여다볼 필요가 있다는 지적입니다.

자치 단체별 상황에 따라 많게는 한 달에 20만 원부터 적게는 5만 원까지 액수도 제각각이라 형평성에도 문제가 있습니다.

특히, 내년에 이등병 월급이 참전 유공자 수당보다 많은 30만6천 원으로 대폭 인상되면서 참전용사들의 명예수당을 현실화해야 한다는 목소리에 힘이 실릴 것으로 보입니다.

YTN 이선아입니다.

▶ 기사 원문 : http://www.ytn.co.kr/_ln/0101_201706250555536653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8585@ytn.co.kr, #2424

▣ YTN 유튜브 채널 구독 : http://goo.gl/Ytb5SZ

[ 한국 뉴스 채널 와이티엔 / Korea News Channel YTN ]

... 

#참전유공자혜택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6,626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aafood.co.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help@oxmail.xy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