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공식품

식품업계에 경고장 날린 추경호…"다들 감내하는데" / 연합뉴스TV (YonhapnewsTV…

페이지 정보

작성자 연합뉴스TV 작성일22-09-18 00:00 조회3회 댓글0건

본문



식품업계에 경고장 날린 추경호…"다들 감내하는데"

[앵커]

가뜩이나 물가가 고공행진을 하는 중에 최근 라면, 김치를 비롯해 가공식품값들이 연이어 인상되고 있죠.

물가대책회의를 주재한 추경호 경제부총리가 이 문제를 언급하며 '적극적 협의'에 나설 것이라고 했습니다.

일종의 경고로 읽혀집니다. 김동욱 기자입니다.

[기자]

추석 전후 가공식품 등 물가가 들썩이고 있습니다.

김치의 경우 CJ제일제당이 평균 11%, 대상이 9.8% 인상을, 라면도 농심이 11.3%, 오뚜기가 11%, 팔도는 9.8% 인상을 발표하는 등 10% 전후의 인상에 나섰습니다.

상황이 이렇자 정부가 민생물가점검회의를 열고 경고하고 나섰습니다.

[추경호 /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지금도 많은 경제주체들이 물가상승 부담을 감내하고 있는바, 가공식품 업계에서도 생산성 향상 등을 통해 인상 요인을 최소화해 주시기 바랍니다."

정부는 식품업계와 가격안정 협의를 적극 진행하고, 부당한 가격 인상 차단을 위해 분야별로 담합 등 불공정행위 여부를 소관부처와 공정위가 합동 점검하기로 했습니다.

[추경호 /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최근 일각의 가격 인상 움직임은 민생부담을 더욱 가중시키고 물가안정기조의 안착을 저해할 수 있어…."

정부는 10월 물가 정점론을 유지하는 한편, 추가 물가 대책들을 내놨습니다.

11월 초부터 김장철에 접어드는 점을 감안해 정부의 배추 물량을 조기 출하하고, 다음 달 중 김장 채소 수급 안정 대책을 마련하기로 했습니다.

또 이달 말 종료 예정인 경유 유가 연동 보조금을 연말까지 한시 연장합니다.

지방공공요금은 올해 하반기에도 안정적으로 유지될 수 있도록 행정안전부를 중심으로 지방자치단체에 협조를 구할 방침입니다.

연합뉴스TV 김동욱입니다. (dk1@yna.co.kr)

#라면 #김치 #가공식품 #가격 #인상 #경고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 연합뉴스TV 유튜브 채널 구독\r
https://goo.gl/VuCJMi\r
▣ 대한민국 뉴스의 시작 연합뉴스TV / Yonhap News TV\r
http://www.yonhapnewstv.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4,444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aafood.co.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help@oxmail.xy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