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공식품

R)쌀 가공산업 주목‥'전용 품종' 개발로 활기 / 안동MBC

페이지 정보

작성자 안동MBC NEWS 작성일22-01-21 00:00 조회4회 댓글0건

본문



2022/01/21 15:15:36 작성자 : 김건엽

◀ANC▶
쌀 소비가 갈수록 줄어들면서 소비촉진
방안으로 가공산업이 주목받고 있습니다.

남아도는 쌀을 단순히 이용하는 단계를 넘어 먹을거리에 맞는 원료용 쌀을 생산하는 단계로
진화하고 있습니다.

연간기획 '농업이 미래다' 김건엽 기자
◀END▶

반죽을 하고 오븐에 굽고 빵을 만드는
작업이 한창입니다.

그런데 이곳은 밀가루 대신 쌀가루를
쓰고 있습니다.

쌀가루 전용으로 개발된 새 품종
'가루미' 덕분인데 기존 밀가루 제품보다
맛과 식감이 더 좋아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INT▶ 황재평 베이커리 대표
"다른 빵들은 소화가 안 된다고 하시는데
저희 빵은 더부룩하지도 않고 소화가 잘
된다고 많이 좋아들 하세요."

가루미를 원료로 한 맥주도 출시됐습니다.
전국 편의점에서 판매되는 쌀 맥주는
목 넘김이 부드럽고 담백하다는 평가를 받고
있습니다.

쌀을 쌀가루로 만드는 건 밀에 비해
2배 이상 비용이 더 들고 반죽·부풀리기도
어려운데 먹을거리에 맞는 원료용 쌀
'가루미' 개발로 앞으로 가공 제품 개발이
활기를 띄고 재배 면적도 늘어날 것으로
전망됩니다.

◀INT▶ 하수경 연구사/농촌진흥청
"조생종 가루미 계통만 개발돼 있는데
중만생종 가루미 계통을 개발함으로써
재배 안정성이 높고 수량성도 많이 확보된
가루미를 개발할 계획입니다."

가공식품 원료로 쌀 사용처가 확대되면
매년 반복되는 쌀 수급 불균형을
바로잡는데에도 큰 역할을 할 수 있습니다.

공급을 줄여 가격을 방어하는
기존 방식에서 벗어나 가공산업 활성화를
통해 쌀 소비를 늘리는 적극적인 대안 마련이
필요합니다. MBC뉴스 김건엽입니다.

#안동MBC #안동MBC뉴스 #뉴스데스크 #뉴스투데이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4,342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aafood.co.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help@oxmail.xy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