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82회차로또당첨지역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서기이천년 조회 78회 작성일 2022-06-24 17:52:01 댓글 0

본문

역대 로또 당첨금 1등 2등의 엇갈린 운명

2002년 하반기 시작한 로또 판매는 2003년 3조8242억원이 팔렸다. 그해 4월12일 당첨금 이월로 1등 당첨자 한 명이 사상 최고인 407억2000만원을 받으면서 ‘로또 열풍’이 불기도 했다. ‘인생 역전’의 기회로 불리는 로또. 그만큼 당첨되기도 어렵다. 로또 1등에 당첨될 확률은 약 800만분의 1이다.

욕조에서 넘어져 죽을 확률이 약 80만분의 1, 벼락에 맞아 죽을 확률이 400만분의 1이라고 한다. 로또 1등 하는 게 욕조에 넘어져 죽는 것보다 10배나 더 어렵고, 벼락에 맞아 죽는 것보다 2배 더 어렵다. ‘하늘의 별 따기’ 수준으로 어려운 로또 1등에 당첨된 사람들의 근황을 알아봤다.
와이파이슈퍼리치 : 로또1등 80억 당첨가즈아!!
신보민 : 잘 봤어요
spone new : 우아 400억 받앗던 전직 경찰분....정말 훌륭하게 사시네요........대단하시다....
엘사김 : 담주는 로또1등 간다.좋은기운받아갑니다.건강하세요
Thi Thuy Nguyen : 내일 로또1등 10개 500억원에 당첨됐으면좋겠어요

로또 1등 당첨자 농협 갔더니…"비밀번호 불러달라" (2021.05.27/뉴스데스크/MBC)

로또 1등에 당첨이 되면, 농협 은행 본점에 가서 당첨 금을 받게 되는데요.
그런데 이 과정에서 은행 직원이 계좌의 비밀 번호를 알려 달라고 하고, 강제로 적금을 들게 했다는 제보가 들어왔습니다.


https://imnews.imbc.com/replay/2021/nwdesk/article/6195847_34936.html


#로또 #농협 #적금
01 00 : 비밀번호 구두로 말하라고 한직원 반드시 처벌해야함
박종일 : 비밀번호 알려달라고 말하는 직원과 그직원 상사 모두를 해고하고 전면 감사하라..
김정선 : 나도 농헙직윈들의 고자세와 불친절을 여러번 겪고 나서... 2-3년의 기간을 거쳐서 농협에 들어 있던 모든 돈을 빼내어 다른 은행으로 옮겨버녔어요.
속이 너무나 후련해요!
빨강언니 : 당첨은 농협이 된게 아니다! 뭔가 한참 오해하고 있네.. 당첨되고 싶으면 직접 로또를 사든가
왜 남의 돈으로 실적올리려 하는데?
저런 직원부터 윗선까지 강력한 처벌을 해야함!
jh : 와... 이것도 젊은 사람이고 은행을 이용해본 경험이 어느정도 있는 사람이니까 비번을 불러달라고 한게 이상한걸 눈치챈거같아서 소름 돋네요.
연세있는 어르신들은 은행직원이 비번 알려달라고 하면 이상하다 생각도 못하고 불러주실듯합니다.
내 발로 은행에 찾아가서까지 눈뜨고 코베이는 세상이네요

[부산점집] 1019회 3수 적중! 로또 번호 1021회 로또 1등 당첨 번호, 로또 예상 번호, 로또당첨번호 [해운대점집]-호랑이보살

1021회
#로또명당​ #로또당첨​ #로또1등​

[부산점집]
[호랑이보살]
[연락처] 010-8922-5456
네이버 스토어: https://bit.ly/3vxaWZl
별소연 : 선생님 예쁘세요~ 이번에 딱 6개 주셨는데 좋은결과 되길 간절히 바랍니다 짱짱짱
최미선 : 선생님 감사합니다 더위에 건강 잘 챙기세요♥♥♥
복실이 : 선생님 감사 합니다~^^
정지우 : 선생님 건강하시구요
늘 감사 드립니다
정애숙 : 선생님 감사합니다 ^^

... 

#482회차로또당첨지역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10,886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aafood.co.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help@oxmail.xyz